Skip to main content
텍사스 주 스칼렛 콜리 조류 보호구역

텍사스주

야생동물 보호가 스칼렛 콜리의 시선으로 보는 텍사스 주 사우스 파드레 아일랜드

1 / 1
  • 주별:
    텍사스주

독일의 한 농장에서 자란 스칼렛 콜리에게 동물과 이야기를 나누는 것은 늘 자연스러운 삶의 한 부분이었습니다.

그녀는 텍사스 주에서 고등학교와 대학을 나온 후 성인이 되어 오스틴으로 이사했습니다. 그녀의 아이들이 뛰어놀던 자리에 쇼핑몰이 들어서자 아이들에게 앞으로 살고 싶은 집과 뛰어놀 놀이터가 어디에 있으면 좋겠는지 물었습니다. 아이들은 해변이라고 대답했죠.

사우스 파드레 아일랜드에서 스칼렛은 가까운 곳에 사는 해양 동물과 돌고래에게 사랑을 느꼈습니다.

'돌고래와 속삭이는 사람'으로 유명한 스칼렛은 사우스 파드레 아일랜드 돌핀 연구소 및 자연 해양 생물 센터(South Padre Island Dolphin Research and Sealife Nature Center)를 운영합니다. 이 기관은 이곳 만에 사는 돌고래와 해양 동물을 보호합니다. 해안에서 가까운 얕은 물에 사는 돌고래를 직접 만나보는 특별한 투어도 운영합니다. 또한 센터에서는 해양 동물이 받는 위협에 대해 교육하며 더 많은 사람이 이 지역 필수 서식지를 보호하는 데 힘을 보탤 수 있도록 독려합니다.

스칼렛이 일생을 바쳐 보호하려고 노력하는 것은 해양 동물만이 아닙니다. 그녀가 운영하는 조류 보호구역은 희귀종 철새에게 보금자리가 되어 주며 전 세계에서 조류를 관찰하러 찾아오는 사람들을 맞이합니다. 스칼렛이 남편과 함께 다방면으로 직접 설계하고 지은 집에서 반려견 두 마리와 반려묘 세 마리, 물고기 여러 마리 및 이름이 페넬로페(Penelope)인 배불뚝이 돼지 한 마리와 함께 살고 있습니다.

야생동물 보호가 스칼렛 콜리의 시선으로 보는 텍사스 주 사우스 파드레 아일랜드

야생동물 보호가 스칼렛 콜리의 시선으로 보는 텍사스 주 사우스 파드레 아일랜드
더 보기
추가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