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말과 속삭이는 스탠 에스테스

조지아주

말과 속삭이는 스탠 에스테스의 시선으로 보는 조지아 주 커밍

1 중 1
  • 주별:
    조지아주

스탠 에스테스는 말을 훈련할 때는 말이 말에게 하듯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에스테스 가는 1870년부터 조지아 주의 아름다운 대지에서 삶을 일궈왔습니다. 스탠은 문제를 일으키는(때로는 폭력적인) 말을 훈련하고 심신을 회복시키는 일을 합니다.

스탠 에스테스는 누구일까요?

어릴 적부터 스탠은 항상 말과 특별한 교감을 느꼈습니다. 

동물과 함께 시간을 보내고 이해하는 과정을 거치며 그의 전매특허인 자연 인마관계술과 조심스럽게 접근하는 말 훈련법을 익혔습니다.

그의 기술과 명성은 널리 퍼져 미국 전역은 물론 아일랜드에서도 고객들이 찾아옵니다. 고객들은 다루기 힘든 동물을 훈련해 불가능에 가까운 경지로 올려놓는 '말과 속삭이는 사람'을 찾아서 운이 좋았다고 입을 모읍니다. 스탠 역시 행운아입니다. 좋아하는 일을 직업으로 삼고 동시에 말들의 삶에 변화를 주고 있기 때문입니다.

주변 숲을 오가며 성장한 스탠은 조지아 주에 자리한 가족이 백 년 넘게 경작해 온 커밍에 특별한 유대감을 느낍니다. 어김없이 카우보이 모자를 쓰고 청바지에 카우보이용 가죽 바지를 덧대 입는 그가 이 지역 토박이 카우보이로 소문난 점은 놀랄 일이 아닙니다. 그런데 스탠이 분명하게 말하는 것이 하나 있습니다. 말은 존중받아야 하는 존재이며 말이 들어가 버릴 때는 혼자 두는 편이 좋다는 것입니다. 

말과 속삭이는 스탠 에스테스의 시선을 통해 조지아 주 커밍을 경험해보세요.

말과 속삭이는 스탠 에스테스의 시선을 통해 조지아 주 커밍을 경험해보세요.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