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시애틀

워싱턴주

지미 헨드릭스부터 플릿 폭시스까지: 활기 넘치는 음악 도시, 시애틀을 소개합니다

1 / 1
  • 주별:
    워싱턴주

지미 헨드릭스, 너바나 같은 음악의 전설부터 플릿 폭시스와 매클모어(Macklemore) 같이 차트를 석권하는 아티스트에 이르기까지 워싱턴 주 시애틀은 1920년대 포크와 재즈 음악 전성기 때부터 대중 음악의 구심점이 되어 왔습니다.

이렇듯 풍부한 음악 역사 덕분에 시애틀에서는 음악 공연장과 레코드 샵을 도처에서 만날 수 있습니다. 이제 시애틀에서 음악 기행을 떠나 보세요.

컬럼비아 시티 극장

100년이 넘는 역사를 자랑하는 컬럼비아 시티 극장(Columbia City Theater)에서는 듀크 엘링턴(Duke Ellington), 엘라 피츠제럴드(Ella Fitzgerald), 레이 찰스(Ray Charles) 등을 비롯한 수많은 재즈 거장들의 공연이 이루어졌습니다. 원래는 보드빌(vaudeville)을 위해 지어진 이 건물은 1940년대 시애틀 재즈 붐을 일으키는 데 핵심적인 공헌을 했으며, 이후 1980년대에는 수많은 펑크 음악 무대가 열리며 그 명맥을 이어갔습니다. 시애틀 음악의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이 극장에서는 현재 국내외 최고 아티스트의 공연이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이지 스트리트 레코즈

이지 스트리트 레코즈(Easy Street Records)는 처음 문을 연 1988년 이래로 현재까지도 시애틀의 음악 문화에 지대한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희귀 앨범을 찾는 사람들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고 있는 이곳은 인상적인 벽화 장식도 찾아볼 수 있습니다. 이 인디 레코드 샵에서는 이 지역 그리고 국내 뮤지션의 공연이 이루어지기도 합니다. 또한 바로 옆에 붙어 있는 카페에서 그린데이 샐러드(Green Day Salad)부터 렛잇 비엘티(Let It BLT)에 이르기까지 록 음악을 연상시키는 재미있는 메뉴를 즐겨보는 것도 빼놓을 수 없습니다.

파이크 플레이스 마켓의 거리 공연

파이크 플레이스 마켓의 거리 공연
더 보기

뉴모스

1990년대 그런지 시대에 탄생한 뉴모스(Neumos) 공연장은 높은 아치형 천장과 스테인드글라스 장식의 인상적인 인테리어 덕분에 더욱 인기를 끌어 왔습니다. 뉴모스는 인디 음악의 인큐베이터처럼 시애틀의 록 문화 발전에 끊임없이 기여하고 있으며 파이스트(Feist), 신즈(The Shins), 밴드 오브 호시즈(Band of Horses), 뱀파이어 위켄드(Vampire Weekend)를 비롯한 유명 아티스트의 공연도 열리고 있습니다.

쇼박스

쇼박스(The Showbox)는 1939년 처음 문을 연 이후로 수차례 바뀌긴 했으나 시애틀 음악 전통과 떼려야 뗄 수 없는 친근한 장소라는 명맥을 계속해서 이어가고 있습니다. 재즈 시대부터 90년대 그런지 시대를 지나 오늘날의 네오포크와 힙합에 이르기까지 쇼박스는 다양한 장르의 뮤지션의 공연을 열었습니다. 3곳의 바, 최첨단 사운드 시스템, 가려지는 부분이 거의 없는 시선 등의 다양한 장점을 가진 이곳에서는 아티스트들이 최첨단 시스템을 활용한 인상적인 공연을 성황리에 마치고 있습니다.

시애틀 대관람차

시애틀 대관람차
더 보기

시애틀 센터

지미 헨드릭스가 기타의 전설로 추앙받기 훨씬 전 그는 고향에서 하루하루 힘겹게 벌이를 해야 했는데, 구 시애틀 센터 콜리세움(Seattle Center Coliseum)에서 첫 번째 헤드라이너 쇼를 연주 적이 있습니다. 그 이후 인근에 그의 이름을 딴 공원이 생겼습니다. 오늘날 시애틀 센터(Seattle Center) 종합문화공간에서는 연중 내내 범버슛(Bumbershoot)노스웨스트 포크라이프(Northwest Folklife) 페스티벌을 비롯한 다양한 축제가 열립니다.

파이니어 스퀘어

시애틀 시내에 있는 파이니어 스퀘어(Pioneer Square)는 앨리스 인 체인스(Alice in Chains), 너바나(Nirvana) 등 1990년대 그런지 시대의 간판 스타들의 공연이 이루어진 곳입니다. 현재 이곳은 업스트림 뮤직 페스트+서밋(Upstream Music Fest + Summit)으로 다시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Microsoft 공동 설립자이자 시애틀 주민인 폴 앨런(Paul Allen)이 처음 구상한 3일간 열리는 이 음악 페스티벌에서는 25개 이상의 장소에서 300여명의 지역 아티스트들의 공연이 이루어집니다.

다음 공연이 시작되기 전에 잠시 팝 문화 박물관(Museum of Pop Culture)에 들러 클래식 록, 재즈, 소울, 가스펠, 컨트리, 블루스 등 다양한 장르의 국내외 음악에 관한 전시물을 구경해 보세요.

팝 문화 박물관

팝 문화 박물관
더 보기

관련 주제

더 알아보기
도시의 강 위를 가로지르는 다리들

목적지

스포캔

디모인 비치의 아름다운 한때

목적지

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