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푸른 고래
1 / 1
  • 주별:
    오클라호마주

자연에서 가장 큰 포유류가 육지로 둘러싸인 오클라호마주에서 헤엄치고 있습니다.

1972년, 휴 데이비스(Hugh Davis)는 아내에게 줄 34번째 결혼기념일 선물로 카투사의 푸른 고래(Blue Whale of Catoosa)를 지었습니다. 그때 이후로, 이 웃고 있는 고래 모형은 66번 국도(Route 66)를 따라 내려오는 방문객들을 맞이해 왔으며, 오클라호마주를 거쳐 가는 관광객들의 주요 허브가 되었습니다.

데이비스는 아내를 생각하며 ‘푸른’ 고래를 만들면서도 동네의 아이들 역시 고려했습니다. 고래를 만들기 전, 데이비스는 두 곳의 페팅 주(Petting zoo, 동물들을 직접 만져볼 수 있는 동물원)를 지었습니다. 한 곳은 고양이, 다른 한 곳은 파충류로 채워져 있었으며 ‘아크(Ark)’라고도 알려졌습니다. 66번 국도에 있는 그들의 소유지 근처에 위치한 연못에서 아이들이 수영하고 있는 것을 본 데이비스는 이 고래를 아내에게 줄 선물이자 아이들이 오래된 연못으로 다이빙하고 미끄러져 내려갈 수 있도록 해주는 수영 도크로 짓기로 결심했습니다.

데이비스의 가족은 1980년대를 거쳐 고래를 소유해왔고, 연못에는 자그마한 영업소까지 있었습니다. 그러나 휴 데이비스가 사망한 후 고래는 황폐해지기 시작했고, 그의 아들인 블레인(Blaine)이 프로젝트를 맡았던 1988년까지 수리되지 않았습니다. 블레인이 훼손된 곳을 고치고 썩어가는 시멘트를 보수하자 고래는 행복한 웃음을 되찾았고, 40년이 넘는 시간 동안 관광객들을 향해 웃어주었습니다.

여행 전 알아두면 좋은 정보

카투사의 푸른 고래는 66번 국도 위 카투사의 다운타운 동쪽에 있습니다.

이 콘텐츠는 아틀라스 옵스큐라(Atlas Obscura)가 제공했습니다.

더 알아보기
털사 도심 공원의 평온한 분위기

목적지

털사

유서 깊은 스톡야즈의 문을 지나는 텍사스 긴뿔소 무리

목적지

포트워스

감탄을 자아내는 암벽 지대를 배경으로 즐기는 요가

목적지

피닉스

레먼 산에서 바라본 눈부신 풍경

목적지

투손

말과 긴뿔소 투어로 다운타운 둘러보기

목적지

반데라

맥패딘-워드의 집에 있는 1900년대 초 건물

목적지

보몬트

마가렛 헌트 힐 다리 뒤로 빛나는 스카이라인

목적지

댈러스

코트하우스 온 더 스퀘어 박물관 너머로 물드는 석양

목적지

덴턴

하이킹과 등반에 이상적인 지형을 가진 휴에코 탱크스 주립공원과 역사적인 장소

목적지

엘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