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2, 2011

블루 리지 산맥(Blue Ridge Mountains)

구스타보 라토르레가 촬영한 블루 리지 산맥(Blue Ridge Mountains)

저는 두 가지 이유 때문에 블루 리지 산맥으로 가는 여행을 기대했습니다. 이 산맥은 색깔 때문에 그 이름이 붙여졌다고 다이엘이 얘기했습니다. 저는 안데스 산맥 근처에 살기 때문에 비교를 해볼 수 있었고 '집처럼 편안하게' 느낄 수 있었습니다. 하루는 공원에서 하이킹과 드라이브를 하면서 지냈습니다. 강과 폭포가 얼어붙어 있었지만 눈이 덮히지 않은 산맥을 보는 것은 정말 즐거웠습니다. 그리고 일몰을 보면서 왜 블루 리지라는 이름이 붙었는지 실감할 수 있었습니다.

 

디스커버 아메리카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회원님은 등록되었으므로 회원님의 여행가방에 여행 아이디어를 저장할 수 있습니다.

탐험 시작하기

이메일 주소를 입력해주시면 비밀번호 재설정 시 링크를 보내드립니다.

이메일을 확인하세요.

탐험 시작하기

회원님 계정의 비밀번호가 성공적으로 변경되었습니다. 새 비밀번호를 사용하여 로그인하세요.

탐험 시작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