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ton Rouge, 루이지애나

배턴루지에서 체험하는 루이지애나의 예술과 역사

글쓴이 Marieve Herington


배턴루지는 제가 생각했던 루이지애나 주도의 모습을 갖춘 도시였습니다. 배턴루지는 루이지애나의 문화와 역사를 배우고 직접 체험하기 정말 좋은 곳으로 미술관, 역사가 보존된 사적지 등 매력적인 문화 명소로 가득합니다.

캐피톨 파크 박물관

제가 가장 먼저 방문한 거대한 규모의 현대적인 캐피톨 파크 박물관은 주의회 의사당 건물의 공원 맞은편, 미시시피 강변에 자리해 있습니다. 이 박물관은 루이지애나의 역사와 문화를 매우 흥미롭고 재미있게 보여줍니다. 지층에서는 비디오와 오디오를 이용한 역사 재연과 역사적인 유물을 통해 루이지애나의 풍부한 역사 유산에 대해 배울 수 있습니다. 위층 전시는 현 루이지애나의 문화를 중점적으로 다루며, 역동적인 마르디 그라 행사도 소개하고 있습니다. 캐피톨 파크 박물관은 루이지애나의 문화를 배우기 매우 좋은 장소로, 이곳을 방문하고 나서 배턴루지 여행이 한층 더 풍요롭게 되었습니다.

쇼 예술 센터

다음으로 방문한 곳은 캐피톨 파크에서 10분 거리에 있는 쇼 예술 센터입니다. 배턴루지 다운타운에 위치한 이 다용도 예술 단지는 전시회를 관람하고 음악, 춤, 연극 공연을 볼 수 있는 매우 멋진 장소입니다. 건물 5층에 자리한 루이지애나 주립 대학교 미술관은 3,500여 점의 고전, 현대 예술품을 소장하고 있습니다. 맨 위층에 위치한 '쓰나미 스시'에서는 미시시피 강의 환상적인 전망을 즐기며 공연 전후에 술이나 음료 한잔 하기 좋은 장소입니다.

매그놀리아 마운드 플랜테이션

그날 마지막으로 찾아간 곳은 유서 깊은 매그놀리아 마운드 플랜테이션이었습니다. 1791년에 세워진 이 곳은 한때 미시시피 강 유역까지 뻗은 백만 평이 넘는 규모에 200명의 일꾼을 거느린 대규모 농장이었습니다. 프랑스 크리올 스타일의 웅장한 저택은 아름다운 시대풍 가구를 갖추고 있으며, 현지는 물론 농장 주인의 가족이 있었던 프랑스의 역사 유물로 가득했습니다. 노예 숙소는 간단한 가구로 꾸며져 있는데, 제가 가장 관심 있게 본 것은 화재의 위험을 줄이기 위해 집과 별도로 마련된 활짝 트인 난로가 있는 부엌이었습니다. 현대식 가전제품 대신 그들이 사용했던 도구들을 보니 참 신기했습니다. 아침 식사를 준비하는 데 5시간이나 걸렸다니요! 투어 가이드가 어떤 아궁이에서 무슨 음식을 요리했는지도 설명해 주었습니다.

매그놀리아 마운드 근처에 루이지애나 주립 대학교도 있으니, 이 곳에 온 김에 아름다운 캠퍼스도 한 번 방문해보면 어떨까요. 아름다우면서 위엄 있는 건물들과 평화로운 자연 경관이 조화를 이루는 캠퍼스는 배턴루지의 바쁜 일정을 마감하기 좋은 장소입니다.

저는 이번 배턴루지 여행을 통해 루이지애나의 문화와 역사를 체험하고, 예술과 음식 등을 포함한 흥미로운 이 도시의 과거, 현재와 미래를 재미있게 배웠습니다.

토픽:

더 자세한 정보를 위해서는, 다음을 방문해 주십시오.

배턴루지 공식 여행 사이트

디스커버 아메리카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회원님은 등록되었으므로 회원님의 여행가방에 여행 아이디어를 저장할 수 있습니다.

탐험 시작하기

이메일 주소를 입력해주시면 비밀번호 재설정 시 링크를 보내드립니다.

이메일을 확인하세요.

탐험 시작하기

회원님 계정의 비밀번호가 성공적으로 변경되었습니다. 새 비밀번호를 사용하여 로그인하세요.

탐험 시작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