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루이지애나 주 노스쇼어에서 카약 타기

루이지애나

노스쇼어: 자연의 매력과 음식 기행

1 of 10
루이지애나 주의 글로벌 와일드라이프 센터 주민과의 만남

루이지애나

노스쇼어: 자연의 매력과 음식 기행

2 of 10
루이지애나 주 글로벌 와일드라이프 센터에서 본 얼룩말

루이지애나

노스쇼어: 자연의 매력과 음식 기행

3 of 10
루이지애나 주 맨더빌의 요트 클럽

루이지애나

노스쇼어: 자연의 매력과 음식 기행

4 of 10
루이지애나 주 노스쇼어의 습지 풍경

루이지애나

노스쇼어: 자연의 매력과 음식 기행

5 of 10
루이지애나 주 노스쇼어의 파머스 마켓

루이지애나

노스쇼어: 자연의 매력과 음식 기행

6 of 10
루이지애나 주 코빙턴의 잉글리시 티 룸 앤 이터리

루이지애나

노스쇼어: 자연의 매력과 음식 기행

7 of 10
루이지애나 주 맨더빌의 듀 드롭 재즈 & 소셜 홀

루이지애나

노스쇼어: 자연의 매력과 음식 기행

8 of 10
루이지애나 주 노스쇼어의 물가에 있는 거대한 떡갈나무

루이지애나

노스쇼어: 자연의 매력과 음식 기행

9 of 10
루이지애나 주 재커리의 고급 식당

루이지애나

노스쇼어: 자연의 매력과 음식 기행

10 of 10
  • States:
    루이지애나

루이지애나주의 보물 같은 명소인 폰차트레인 호 북부 연안을 방문해 보세요.

해안 지대에 인접한 6개 지역에 인접해 있는 세인트 태머니 패리시(St. Tammany Parish)는 자연, 음식, 역사에 대한 놀라운 모험을 선사합니다.

태머니 트레이스 트레일

드라이브는 이 지역을 둘러보기에 좋은 방법이긴 하지만, 더 좋은 방법은 태머니 트레이스(Tammany Trace)를 따라 가는 것입니다. 이전에 철로였던 이 트레이스는 슬리델에서 코빙턴까지 태머니 패리시 지역 5곳을 연결하는 50km 길이의 트레일로 변모했습니다. 트레일을 따라 조깅, 자전거 타기, 롤러블레이드 등을 즐겨보세요. 맑은 공기를 마시고 아름다운 경치를 감상하면서 이 지역의 참모습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라콤에 위치한 유명한 야외 활동 장비점인 바이유 어드벤처(Bayou Adventure)에서 고급 자전거는 물론 카약 및 낚시 장비를 대여할 수 있습니다. 여기서 대여한 장비로 태머니 트레이스 인근의 케인 바이유(Cane Bayou) 또는 바이유 라콤(Bayou Lacombe) 같은 여러 늪지대 수로를 탐험할 수 있습니다.  

야생 체험

슬리델 지역의 허니 아일랜드 늪지대(Honey Island Swamp)를 안내하는 관광 업체 중 하나인 케이준 인카운터스(Cajun Encounters)의 투어를 이용하면 악어에 대해 궁금했던 점들을 알아보고 생태 관광의 진면목도 체험해 볼 수 있습니다. 사람의 손길이 닿지 않은 늪지대를 거치는 3시간의 보트 투어 동안 숙련된 투어 팀이 악어를 비롯한 희귀한 야생동물과 늪지의 동식물에 대한 놀라운 사실들을 전해줍니다. 

자연과 동물을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한 또 다른 환상적인 명소는 4,000여 마리의 사슴, 기린, 얼룩말, 낙타 및 기타 여러 동물들이 함께 살고 있는 3.64km² 부지의 글로벌 와일드라이프 센터(Global Wildlife Center)입니다.  잠시 동안은 이곳이 루이지애나인지, 아프리카인지 혼란스러울 수도 있습니다. “사파리 열차”을 타고 동물들을 가까이에서 관찰해 보세요.  

현지 맛집

하루의 멋진 시작으로 바이유 본푸카(Bayou Bonfouca)에 있는 현지 레스토랑인 팔메토 온 더 바이유(Palmettos on the Bayou)에서 브런치를 드셔보세요. 현지 해산물 요리와 함께, 메기 요리, 그리츠, 그리야드, 바나나 포스터 등 맛있는 케이준 요리를 맛보실 수 있습니다. 일요일 브런치 중에는 음식뿐만 아니라 종종 라이브 음악을 즐길 수도 있습니다.

저녁 식사 때에는 유명 셰프인 존 베쉬(John Besh)가 운영하는 라 프로방스(La Provence)를 방문해 보세요.  라콤에 위치한 이 레스토랑은 매력적이고 아늑한 프랑스 농가에 자리해 있습니다.   레스토랑 뒤쪽으로는 야채, 허브를 비롯하여 돼지와 닭도 키우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레스토랑 재료는 직접 기른 것이거나, 불과 20분 거리의 농장에서 가져온 것들입니다. 직접 기른 농작물을 식탁에 올리는 팜 투 플레이트(farm-plate)를 실천하는 진정한 레스토랑으로, 손님들이 신선하고 맛 좋은 음식에 대해 찬사를 보내는 것은 당연한 일입니다.

아비타의 보물

현지 음료를 맛보고 싶다면 아비타 스프링스(Abita Springs)에 있는 아비타 브루잉 컴퍼니(Abita Brewing Company)를 방문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 양조장에서는 깨끗한 심천수를 사용하여 유명한 주류를 양조하고 있습니다. 1시간 동안 진행되는 무료 양조장 투어에 참여하여 시음장에서 제공되는 정통 계절 맥주를 시음해 보세요.  

인근에 있는 아비타 미스터리 하우스(Abita Mystery House)도 놓치지 마세요.  민속 예술품과 발굴된 여러 유물들이 다채롭게 전시되어 있는 이곳은 어린이와 어른 모두가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장소입니다. 

맨더빌의 재즈 역사

폰차트레인 호(Lake Pontchartrain) 쪽으로 가다보면 맨더빌 시에 도달하게 됩니다. 이곳은 뉴올리언스와 더불어 재즈가 번성했던 몇 안되는 도시 중 하나입니다.  호수를 가로지르는 증기선, 파빌리온, 댄스 홀 어디에서나 밴드가 음악을 연주합니다. 유서 깊은 재즈 홀도 운영되고 있습니다. 100여 년 전에 루이 암스트롱(Louis Armstrong), 버디 프티(Buddy Petit) 같은 재즈 선구자들이 듀 드롭 재즈 & 소셜 홀(Dew Drop Jazz and Social Hall)에서 “새로운 음악”을 선보이며 열정적인 관객의 반응을 이끌어 내었습니다. 오늘날 전 세계 뮤지션들이 듀 드롭에서 공연하기 위해 순례 여행을 옵니다. 이곳은 여전히 전기가 들어오지 않으며 투박한 옛 시골의 분위기를 그대로 간직하고 있습니다.    

이 현지 랜드마크를 둘러본 후에는 호수를 따라 산책하면서 환상적인 풍경을 즐겨보세요.

코빙턴: 쇼핑, 레스토랑, 시장

3개의 강을 끼고 자리한 코빙턴 시는 유서 깊은 주택과 건축물뿐만 아니라 다채로운 미술관, 특산품 매장, 레스토랑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어 남부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곳입니다. 토요일 아침에 개장하는 코빙턴 파머스 마켓(Covington Farmers’ Market)은 열심히 땀 흘린 농부들로부터 현지에서 재배한 식재료를 구입할 수 있는 좋은 장소입니다. 

루이지애나 최고의 자연, 음식, 음악이 함께 녹아 있는 곳을 볼 준비가 되었다면 루이지애나주 노스쇼어를 탐방해보세요!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