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220만 명이 거주하는 휴스턴은 세계 최고 수준의 예술, 호황을 맞은 비즈니스, 프로 스포츠 및 수상 경력을 자랑하는 요리가 멋지게 어우러진 문화를 뽐내며 여행객을 유혹합니다.

그리고 세계는 휴스턴 주민들이 이미 오래전부터 알고 있었던 것들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바로 작년, 휴스턴은 미국에서 가장 좋아하는 도시(America’s Favorite Cities)의 여행 + 레저 통합 부문 및 Hotwire.com의 가장 합리적인 미국 여행지 목록 등 몇몇 분야에서 “최고” 순위에 올랐습니다.

일 년 내내 날씨가 온화한 덕분에 휴스턴의 일상 대부분은 야외에서 펼쳐집니다. 시간을 내어 다양한 문화가 충만한 동네, 갤러리, 관광지를 탐방하며 휴스턴에서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액티비티와 분위기를 만끽해 보세요.  

물론 음식도 즐겨야 합니다. 셀 수 없이 많은 훌륭한 셰프들이 휴스턴을 근거지로 삼고 있습니다. 이유는 외식을 즐기는 사람들이 그 어느 도시보다 많기 때문입니다. 제임스 비어드 어워드(James Beard Award)를 수상한 셰프부터 세계적으로 명성이 자자한 셰프까지, 훌륭한 셰프들이 선보이는 혁신적인 요리를 맛볼 수 있는데, 종종 이런 요리에 보나페티(Bon Appetit), 푸드 앤 와인(Food & Wine) 및 사부어(Saveur)에서 활동하는 미식가들의 이목이 쏠리기도 합니다.

화려한 외식 풍경은 휴스턴 식도락 문화의 한 단면을 보여줄 뿐입니다. 사실 이 도시의 음식 문화는 휴스턴 컬리너리 투어스(Houston Culinary Tours)에서 진가가 드러납니다. 음식에 조예가 깊은 16인의 셰프가 이끄는 이 투어는 휴스턴에 숨겨진 음식 문화와 타코 트럭 및 재래시장을 한 번에 둘러봅니다.

머무는 동안 다운타운을 탐방하며 이 지역 출신 전문 기업들이 일궈낸 발레, 오페라, 심포니 및 극장 분야의 날로 번창하는 예술 현장을 살펴보세요. 오직 미국의 4개 도시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모습입니다. 가까운 박물관 지구(Museum District)는 미국에서 네 번째로 큰 도시답게 18개의 박물관이 연이은 블록 안에 자리를 잡고 있습니다.

휴스턴에는 휴스턴 고유의 센트럴 파크(Central Park)가 자리하고 있으며 도심에 6km²가 넘는 녹지를 보유합니다.  도시 주변을 둘러싼 주간 고속도로가 만드는 "고리(loop)" 안에 자리한 메모리얼 파크(Memorial Park)에는 퍼블릭 골프장, 수영장, 테니스 코트, 트레일 등이 모여 있습니다. 다운타운에 자리한 디스커버리 그린(Discovery Green)에서는 Wi-Fi가 제공되고, 파머스 마켓, 반려견 놀이터, 훌륭한 레스토랑이 있으며 겨울에는 스케이트를 탈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이 공원은 휴스턴을 꽉 채운 650개 이상의 도심 녹지 중 하나에 불과합니다.

기업들도 휴스턴의 매력을 알아봅니다. 포춘 500(Fortune 500)에 오른 25개 기업이 세계 에너지의 수도인 휴스턴에 뿌리를 두고 있습니다. NASA 본사(인류 최초로 달 착륙을 이룩한 기관)가 추진하는 우주항공 연구는 타의 추종을 불허하며, 텍사스 메디컬 센터(Texas Medical Center)는 세계에서 가장 규모가 큰 센터로서 최고 권위의 연구소와 치료 기관 47개를 운영합니다.

며칠간 현지인처럼 생활하며 세계적인 요소와 남부의 매력이 조화를 이룬 휴스턴의 분위기가 세계 각지에서 유행을 선도하는 사람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이유를 알아보세요.

텍사스 주 휴스턴 공식 여행 정보

더 알아보기